Who is ShinDy?

Writing that I like in

Pictures related to me

My open diary


0
Total 58 articles, 4 pages/ current page is 4
   

 

  View Articles
Name  
   ShinDy 
Homepage  
   http://shindy.com
Subject  
   침묵하는 연습
나는 좀 어리석어 보이더라도 침묵하는 연습을 하고 싶다.

그 이유는 많은 말을 하고 난 뒤일수록 더욱 공허를 느끼기 때문이다.

많은 말이 얼마나 사람을 탈진하게 하고 얼마나 외롭게 하고 텅비게 하는가?


나는 침묵하는 연습으로 본래의 나로 돌아가고 싶다.

내 안에 설익은 생각을 담아두고 설익은 느낌도 붙잡아 두면서

때를 기다려 무르익히는 연습을 하고 싶다.

다 익은 생각이나 느낌 일지라도 더욱 지긋이 채워 두면서

향기로운 포도주로 발효되기를 기다릴 수 있기를 바란다.


침묵하는 연습, 비록 내 안에 슬픔이건 기쁨이건,

더러는 억울하게 오해받는 때에라도 해명도 변명조차도 하지 않고 무시해버리며

묵묵하고 싶어진다.


그럴 용기도 배짱도 지니고 살고 싶다..


유안진 <그리운 말 한마디> 중에서


    

 





Category
13
가져온 글

 아무것도 쓰이지 않은 글

ShinDy
2003/11/18 1764
12
가져온 글

 사랑하는 별 하나

ShinDy
2003/11/09 1737
11
가져온 글

 나의 경제

ShinDy
2003/08/27 1779
10
가져온 글

 너에게 묻는다

ShinDy
2003/08/26 1839
9
가져온 글

 삶에 지친 사람들

ShinDy
2003/08/13 1694
8
가져온 글

 진정한 사랑

ShinDy
2003/07/14 1887
7
가져온 글

 사람을 만나고 싶었습니다

ShinDy
2003/07/09 1749
6
가져온 글

 가장 외로운 날엔

ShinDy
2003/06/23 1783

가져온 글

 침묵하는 연습

ShinDy
2003/06/10 1730
4
가져온 글

 [류시화] 길 위에서의 생각

ShinDy
2003/06/06 1753
3
가져온 글

 젊은 시인에게 주는 충고

ShinDy
2003/06/03 1780
2
가져온 글

 [時 정지용] 별똥

ShinDy
2003/05/24 1844
1
가져온 글

 내인생의 콩깍지 OST 소개글

ShinDy
2003/05/23 1817
[1][2][3] 4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Headvoy